기사 (전체 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한금선의 현장] 고요한 노동 교향곡
고요한 노동 교향곡그곳엔 각자의 자리가 자기만의 무대다. 주홍의 귀마개는 나만의 음악을 전해준다. 초록빛 망은 나만의 관객이다. 악기가 멈춰도 나의 노래는 흐른다. 푸른빛의 장갑은 모든 악기의 숨을 멎게 한다. 거대한 로봇이 생산을 멈출 때까지 각자의
한금선   2017-08-30
[한금선의 현장] 노동자의 발걸음
노동자의 발걸음거대한 공장은 미로로 연결되어있다. 이 방에서 저 방으로 일 층에서 이 층으로 그리고 다시 아래층으로. 미로 속 각각의 공간은 서로 다른 일을 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하나로 뭉쳐져 그곳을 빠져나온다. 벨트의 속도에 맞추어 걸어야 하는 노동
한금선   2017-08-10
[한금선의 현장] 멈추지 않는 용광로
멈추지 않는 용광로차가운 은빛이 24시간 타오르는 델타캐스트 현장. 800도 이상 고온에서 녹아든 알루미늄은 노동의 손과 발걸음을 재촉한다. 고로의 열기에 문을 활짝 열고 있어도 실내온도는 50도를 넘나든다. 차가운 불덩어리 덕분일까 눈으로만 공기를
한금선   2017-08-10
 1 
금속노동자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가정발송신청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6층 금속노조 | TEL : 02)2670-9507 | Fax : 02)2679-3714
발행처 : 전국금속노동조합 | 발행인 : 김호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호규
대표이메일 : edit@ilabor.org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금속노동자 iLabor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선스2.0 : 영리금지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