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동행취재] 대만과 한국 노동자의 특별한 어느날 [새창] 강정주, 사진=김경훈 2015-11-19
[동행취재] “동지가 있어서 좋다. 참 좋다”
“소통하고 힘 모아서 꼭 이기자”
[새창] 강정주 편집부장 2014-09-17
[동행취재] “일상사업 유지 위한 지원 절실”
“소통과 신뢰로 기업노조 조합원 조직화”
[새창] 강정주 편집부장 2014-08-01
[동행취재] “안전제일 일터 만든다” [새창] 강정주 편집부장 2014-04-10
[동행취재] 노동자 세상 향한 발걸음 [새창] 강정주 편집부장 2012-06-22
[동행취재] 노조 소속 울타리 넘은 첫 만남 [새창] 김상민 선전부장 2012-04-05
[동행취재] “이 문화가 어찌 좋지 않은가” [새창] 경기=조건준 2011-12-23
[동행취재] “죽지 않은 게 이상할 지경이었다” [새창] 강정주 편집부장 2011-11-16
[동행취재] "웃으면서 끝까지 함께 투쟁!" [새창] 강정주 편집부장 2011-11-11
[동행취재] "민생을 섬기겠다더니 자세가 안됐다" [새창] 강정주 편집부장 2011-07-14
[동행취재] 처지와 신분이 강제로 나뉜 사람들
떠난 이들 일자리 못구해 귀농까지
[새창] 박향주 편집부장 2011-07-14
[동행취재] “법 사각지대 노동자들 노조조차 무관심” [새창] 박향주 편집부장 2011-02-01
[동행취재] "기계 신음소리 이제는 끝내야죠" [새창] 강정주 편집부장 2010-10-28
[동행취재] 엘리베이터 이상 없습니까? [새창] 강정주 편집부장 2010-07-07
[동행취재] 서울 가면 그간 고통 다 쏟아내겠다 [새창] 강정주 편집부장 2010-06-10
[동행취재] "언제까지 밀릴건가, 똑바로 하자" [새창] 김상민 선전부장 2010-04-01
 1 
금속노동자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6층 금속노조 | TEL : 02)2670-9507 | Fax : 02)2679-3714
발행처 : 전국금속노동조합 | 발행인 : 김호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호규
대표이메일 : edit@ilabor.org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금속노동자 iLabor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선스2.0 : 영리금지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