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대책위, “태안분향소 서울 이동· 단식농성 들어갈 것”
고 김용균 투쟁승리 노동자대회·5차 범국민추모제 열어…1월 27일 49재 맞춰 대규모 범국민대회
민주노총이 1월 19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1만여 명의 노동자들이 모인 가운데 ‘태안화력 청년 비정규직 노동자 고 김용균 투쟁승리 전국노동자대회’를 열고, 비정규직 철폐와 위험의 외주화 금지,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촉구했다.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은 대회사에서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철저한 진상규명이 필요하고 / <노동과 세계>
“긴 호흡으로 전략 조직화·산별교섭 제도화 추진”
산별 발전 전략위 1년연구 토론…“중앙교섭 쟁취 전 조직 투쟁 못 해 현대차 못 넘어”
금속노조 대의원들은 1월14일 연 46차 임시대의원대회의 앞머리에 산별노조 발전전략위원회의 발표안을 놓고 토론을 벌였다. 노조 산별노조 발전전략위원회(이하 전략위)는 2017년 11월부터 활동을 시작해 1년 동안 ▲산별정책 ▲조직강화 ▲조직확대 등 세 개 분과가 11개 주제를 중심으로 연구를 했다. 전략위는 그동안 / 성민규 편집국장
말로는 노동 존중, 행동은 노동 탄압
경찰, 면담 요구한 노동자들 줄소환 조사 …노조, “노동자 권리 외면하는 노동부나 처벌”
이재갑 문재인 정부 고용노동부 장관이 “지방 노동관서 점거 관련 관련자에게 엄정한 법 집행” 발언 이후 노동자들에 대한 과도한 수사와 처벌이 이어지고 있다.이재갑 장관은 지난해 12월 3일 주요 간부 회의에서 유성기업에서 벌어진 우발 폭력 사고를 거론하며 “사업장 내 폭력과 불법 점거에 엄중 대응하라”라고 지시했다 / 박재영, 사진=임연철
“자동차 판매대리점 노동자 계약해지는 부당해고다”
서울고법, 판매 비정규직 노동자성 인정…지회, “노조탄압 그만, 판매시장 정상화 나서자”
행정법원에 이어 서울고등법원이 자동차 판매대리점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노조법상 노동자’라고 판결했다. 서울고법은 1월 16일 현대자동차 전주 금암대리점 노동자들이 노조법상 노동자라며 이들에 대한 해고는 부당노동행위에 해당한다고 판결했다.금속노조 자동차판매연대지회는 판결 뒤 성명을 통해 “오늘 서울고법 판결을 / 박재영 편집국장
“금속노조 조합원은 우리 직원 아니다”
삼성테크윈지회, 한화그룹 노조파괴 규탄 기자회견 열어…“김승연 한화 회장 지시 있었을 듯”
한화그룹이 금속노조 조합원들을 탈퇴시키기 위해 회사 차원의 부당노동행위를 저지른 사실을 검찰이 인정했다.창원지방검찰청은 지난해 12월 31일 한화테크윈 회사 관리자 아홉 명을 ▲현장관리자 포섭 ▲금속노조 조합원 성향 분류 ▲조합원 탈퇴 종용 ▲조합원 차별 ▲교섭해태와 어용노조 육성 등 불법행위를 저질렀다고 인정 / 성민규 편집국장
“10년을 전망하며 조직을 강화하자”
14일, 46차 임시대대 개최…임원 임기 3년·책임 영역별 부위원장 간선제 등 규약개정안 부결
금속노조가 1월 14일 대구 엑스코 오디토리움에서 46차 임시대의원대회를 열었다. 노조는 이번 임시대대에서 산별노조발전전략에 관한 토론과 함께 규약 개정 건, 민주노총 파견 중앙위원·대의원 선출기준(안) 승인 건, 현장 발의안 등을 상정했다. 김호규 노조 위원장은 대회사를 통해 금속노조 발전을 위한 ‘준비와 관계’의 / 박재영, 사진=신동준
파인텍지회, 하늘 감옥 열고 ‘귀환’
“노조 지키는 게 왜 이리 힘든지 모르겠다”…노조, “합의서 이행 여부 지켜보겠다”
금속노조 충남지부 파인텍지회 홍기탁, 박준호 조합원이 426일 만에 75m 굴뚝 농성을 마무리 짓고 땅으로 내려왔다. 노조 조합원들과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의 응원을 받으며 15시 50분께 박준호 조합원이 먼저 사다리를 타고 내려오기 시작했다. 4시 15분께 두 조합원 모두 무사히 땅을 밟았다. 앞서 금속노조, 파인텍지회와 / 박재영, 사진=임연철
파인텍지회, 공장 정상 가동 · 고용보장 합의
11일 새벽, 20여 시간 교섭 끝에 합의…파인텍지회 교섭단체 인정, 단체교섭 체결도 약속
스타플렉스 “고용 여력 있지만 고용 못 한다”
‘노조 들어오면 회사 망한다’며 노조 혐오 드러내…노조 규탄 대회 열고 약속 이행 압박
“13년 해고 고통, 복직으로 끝내고 싶다”
금속노조 대전충북지부 콜텍지회가 ‘정리해고 13년, 콜텍 기타노동자 승리를 위한 결의대회’를 열고 콜트-콜텍 박영호 자본에 / 성민규
파인텍지회, “무기한 고공 단식 돌입”
75m 굴뚝 농성 422일째인 박준호, 홍기탁 파인텍지회 조합원이 무기한 단식농성에 돌입했다. 김호규 노조 위원장과 차광호 / 박재영
“금속노조, 청년 시대를 준비하자”
금속노조가 1월 3일 경기도 남양주시 마석 모란공원 민족민주 열사 묘역에서 2019년 시무식을 열었다. 전태일 열사 묘소 / 박재영
“해 넘긴 2018년 교섭, 조속히 타결하자”
금속노조 경남지부 퍼스텍지회와 효성창원지회의 임단협 교섭이 해를 넘겨도 해결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노조 경남지부가 / 성민규
“정리해고 13년, 재판거래 7년, 정년 전에 공장으로…”
금속노조 대전충북지부 콜텍지회 조합원들이 정리해고 철회 13년 투쟁을 끝장내기 위한 투쟁에 나섰다. 지회는 서울 광화문 / 박재영
임원 임기 3년, 부위원장 대대 선출 등 대대 안건 확정
금속노조가 1월 7일 126차 중앙위원회를 열어 노조 부위원장을 대의원대회에서 선출하고, 조합 임원 임기는 3년으로 늘리는 / 성민규

[중계] 46차 임시대의원대회

“비정규직 법·제도가 사람 죽인다. 없애자”

“비정규직 법·제도가 사람 죽인다. 없애자”

‘1100만 비정규직 촛불 행진’ 열어…“문재인 대통령, 비정규직 노동자와 직접 대화하자”
“정몽구는 교도소로, 노동자는 정규직으로”

“정몽구는 교도소로, 노동자는 정규직으로”

불법파견 정규직 전환 직접교섭 촉구대회…“현대차, 14년 동안 조 단위 인건비 떼먹어”
“8년 동안 두들겨 맞았는데 폭력집단이라니…”

“8년 동안 두들겨 맞았는데 폭력집단이라니…”

노조, 유성기업지회 편파·강압 수사 규탄 결의대회…“노조파괴 폭력부터 제대로 수사하라”
“정몽준 일가 세습 위해 노동자 자르고, 노조 감시해”

“정몽준 일가 세습 위해 노동자 자르고, 노조 감시해”

현대중공업지부 이틀 상경투쟁 …“연내 2018 임단투 승리, 정씨 일가 심장 겨누는 투쟁 벌이겠다”
“408일, 야만의 시간을 끊어야 한다”

“408일, 야만의 시간을 끊어야 한다”

금속노조, 스타플렉스 규탄 결의대회…“스타플렉스 음성공장에 다섯 조합원 고용승계 하면 문제 해결”
“골리앗 농성과 상경 파업 기세로 2018 단체교섭 승리

“골리앗 농성과 상경 파업 기세로 2018 단체교섭 승리"

대우조선지회, 산업은행 자율교섭 방해 규탄대회 …1조 원 흑자 예상, “허리띠 더 조르란 말인가”
“최정우 포스코 회장 해고한다”…한 달 새 산재 사고 다섯 건

“최정우 포스코 회장 해고한다”…한 달 새 산재 사고 다섯 건

부당징계해고 규탄, 노동안전시스템 마련 촉구 기자회견…“노조파괴 그만두고 안전 확립에 나서라”
“올해 가기 전 굴뚝 위 두 동지가 내려올 수 있다면…”

“올해 가기 전 굴뚝 위 두 동지가 내려올 수 있다면…”

[인터뷰] 끝장 단식 차광호 파인텍지회장…“김세권 스타플렉스 대표, 다섯 조합원 고용 책임질 능력 있어”
“파인텍지회 굴뚝농성 해결”, 사회원로 148명 비상시국선언

“파인텍지회 굴뚝농성 해결”, 사회원로 148명 비상시국선언

“농성 408일 넘기면 문재인 정부가 내려와야”…당사자 김세권 스타플렉스회장 모든 대화 거부
복수노조 시대 금속노동자 분투기
금속열사 열전
특별한 만남
사진과 세상
사람과 현장
법은 창과 방패다
김세옥의 미디어속내
노동문화 처음처럼
금속노조 노동연구원
[이슈페이퍼] 2018년 01월호
조선산업의 구조조정 양상과 문제점
[칼럼]노동존중사회의 역설
[이슈페이퍼] 2017년 12월호
2018년, 한국 조선해양산업의 큰 그림(big picture)을 그리자
[칼럼] 권리를 사랑하는 상식
싸우는 우리
금속노동자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중구 정동 22-2 경향신문 별관 6층 금속노조 | TEL : 02)2670-9507 | Fax : 02)2679-3714
발행처 : 전국금속노동조합 | 발행인 : 김호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호규
대표이메일 : edit@ilabor.org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금속노동자 iLabor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선스2.0 : 영리금지를 따릅니다.